To. 故김영애

저희 할머니의 좋은 벗이 되어주세요.

최지수 조회수 : 10 2018.07.05
할머니 하늘나라로 떠나셨습니다.
할머니 외롭지 않게 하늘에서 할머니의 친구가 되어주세요.
하늘에서 건강하게 쉬세요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