To. 김성자

엄마 오늘도 잘갔다왔어요

힘내세요3 공감1 감동0 슬퍼요0
아들 2020.07.24
조회수 : 68 총공감수 : 4
비가 많이 와요 장마라 더 심하네요 봄이 이번 진료 잘 마치고
잘왔어요 늘 고마워요 사랑합니다.
고마워요

0/300 byte